프린트하기   닫기 www.38.co.kr
2020년 09월 21일 09:55 김규리 기자


상장 앞둔 퀀타매트릭스, 코로나19 진단키트 식약처 수출 허가 신청


코스닥 상장을 앞둔 퀀타매트릭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분자진단 키트 `QPLEXTM COVID-19 test`의 개발을 완료하고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수출 허가를 신청했다고 21일 밝혔다. 회사는 이달 내 미국 식품의약국(FDA) 긴급사용승인(EUA)을 신청하고, 연내 유럽 CE 인증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 제품은 유전자증폭 검사법 기반의 분자진단 키트로, 비강 안쪽 벽면을 긁어 검체를 채취해 검사하는 비인두강 채취(Nasopharyngeal swab) 검사와 객담(Sputum) 검체를 통한 검사가 모두 가능하다.

퀀타매트릭스는 코로나19 분자진단 키트 제품을 시작으로 향후 코로나19 진단 제품군을 더욱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분자진단 키트에 혈액에서 감염원(바이러스)만을 신속 분리/농축하는 기술을 적용해 검사 감도를 극대화해 타액(Saliva) 검체를 통해서도 정확한 진단이 가능한 제품을 출시한다.




또 고감도 검사 키트 제품을 자사가 개발 중인 전자동화 장비(Sample-to-answer platform)에 적용해 감염원 분리/농축부터 검사까지 원스톱으로 진행되는 카트리지형 제품 출시도 내놓을 예정이다. 이외에도 다중진단 플랫폼(QMAP) 기술을 적용해 코로나19 외 여러 유사 호흡기 바이러스 검사까지 동시 진행할 수 있는 다중진단 키트도 염두 중이다.





한편, 퀀타매트릭스는 현재 코스닥 상장을 위한 기업공개(IPO)를 추진 중이다. 대표 제품은 신속 항생제 감수성 검사 dRAST(디라스트)이다. 그 외에도 ▲신속 전혈 균 동정 검사 `QID` ▲ 신속 혈액배양·동정·항생제 감수성 검사 `μCIA`(micro CIA) 등 패혈증 솔루션 ▲신속 항결핵제 감수성 검사 `QDST`(QuantaMatrix Drug Susceptibility Test) ▲ 알츠하이머병 진단 보조키트 `QPLEX Alz Plus Assay` 등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총 공모주식수는 322만500주로, 주당 공모 희망가 범위는 2만1200원~2만6500원이다. 21일과 22일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을 진행해 최종 공모가를 확정하고, 25일과 28일 일반 청약을 받는다. 이번 공모를 통해 최대 약 853억원을 조달할 예정이다. 상장 예정일은 10월 12일로 상장주관사는 미래에셋대우이다.

[김규리 기자 wizkim61@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프린트하기   닫기 www.38.co.kr